#���������������


정치

더보기
증평군의회 장천배 의원, 증평군 코로나19 극복 재난지원급 지급 적극 검토해야
 감찰일보 김종화 기자 | 증평군의회 장천배 의원은 1월 17일 오전10시에 열린 제172회 증평군의회 임시회 제1차 본회의 '5분 자유발언'에서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증평군 재난지원금 지급’에 대해 발표했다. 장의원은 “코로나19 관련, 일상회복의 단계가 잠시 적용되었지만 다시 오미크론 변이종이 확산되며 더욱 강력한 방역체계가 현재 적용되어 군민의 피로감은 높아져 가고 특히 소상공인, 자영업자는 생계와 직결되는 경기 침체로 말할 수 없이 어렵고 힘든 상황”이라며 발언을 시작했다. 장의원은 “코로나19 발생 이후 2022년 올해까지 충북도내에서 제천시를 비롯한 7개 지자체에서 순수 시·군비로 재난지원금을 지급했고 지급 내용을 살펴보면 보편적 지급으로 제천시, 영동군, 옥천군, 음성군은 주민 1인당 10만원씩, 그리고 단양군은 1인당 15만원씩 지급을 완료했으며, 진천군과 보은군도 올해 각각 10만원, 15만원씩 지급이 예정되어 있으며, 괴산군은 농업인 및 상생 지원금 제외자 등에게 24억원을 선별지급 했다”고 밝혔다. 또한 “재난지원금을 자체예산으로 지급한 지자체들도 재정적으로 여유가 있어서 지급한 것은 아닐 것”이라며 “증평군도 재정의


경제

더보기

핫이슈

더보기

건조한 겨울철 피부 장벽 탄탄히 세우려면? ‘키오머3’ 피부관리 이목 집중

 감찰일보 김종화 기자 | 사계절 중 겨울은 피부가 특히 건조하며, 잦은 난방기구 사용으로 인해 피부 장벽이 무너지기 쉽다. 피부 장벽은 말 그대로 피부의 가장 바깥쪽 부분으로, 피부 속으로 기타 유해 물질들이 침투하는 것을 막아주는 역할을 하는 부분이다. 때문에 피부 장벽이 무너질 경우, 유해 물질을 포함한 외부 자극을 그대로 흡수하여 염증이나 아토피, 가려움증 등을 유발할 수 있다. 그 때문에 이러한 문제를 방지하고자, 특히 겨울철에 다양한 스킨케어 제품으로 피부에 보습감을 지켜주려는 홈케어를 진행하는 사람들이 많다. 하지만 홈케어의 경우, 전문성이 떨어지고 꾸준한 관리를 필요로 한다는 부분에 있어서 지속적인 관리와 근본적인 피부 개선을 꾀하기 어렵다. 그 때문에 대부분 많은 사람이 전문의원의 피부관리 및 시술을 찾는다. 겨울철 피부 장벽 무너짐을 방지하고 보습감을 채우기 위해 사용되는 시술은 꽤 다양하다. 그중에서도 최근에는 키토산 추출물과 콜라겐을 주 성분으로 하는 ‘키오머3’가 많은 이들의 관심을 끌고 있다. 해당 시술은 키토산이 가지고 있는 효능으로 인해 세포를 활성화해 노화를 예방하고, 유·수분 균형을 조절하여 피부 장벽을 탄탄하